오늘은 커피를 나타내는 표현 용어들을 설명해 보기로 하겠습니다.

커피 향을 설명하는 표현 용어에는 아래와 같은 용어들이 있습니다.
과일 향(Fruit) 과일향과 맛이 나는 커피로 특히 딸기류의 향과 연관이 됩니다. 이 향은 커피산미와 연관성이 있는 것으로 익지 않은 것이나, 너무 익은 원두 커피에는 적합하지 않습니다.
견과류 냄새(Nutty) 볶지 않은 땅콩, 밤 등 견과류의 냄새로 쓴 아몬드향은 제외 됩니다.
고무냄새(Rubber-like) 뜨거운 타이어, 고무줄 등에서  나는 냄새로 이런 향이 난다고 품질이 떨어지는 것은 아니며, 일부 커피에서 강하게 나기도 합니다.
곡물, 구운빵 냄새 (Cereal, Toast-like) 토스트 등 구운 빵에서 나는 냄새, 곡물 에서 나는 향기 등과 비슷한 향을 가진 원두로 갓 구운 빵이나, 굽지 않은 곡물 등의 향을 말합니다.
꽃 향기(Floral) 민들레, 쟈스민 등의 꽃에서 나는 향기가 커피를 표현할 때 사용합니다. 과일 또는 곡물 등의 향과 같이 나는 것이 일반적이고 이 향만 독자적으로 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.
나무냄새(Woody) 목재, 참나무통 등의 나무 향이 납니다. 와인 향(Winey) 와인을 마실 때 나는 향기, 맛이 날 때 사용하는 표현으로 신맛과 과일향이 강한 커피에 사용되고 이 향을 신 냄새와 발효 향과 혼동해서는 안 됩니다.
초콜릿 향(Chocolate-like) 코코아 파우더 또는 초콜릿과 비슷한 향기를 표현하는 것으로 커피의 달콤한 향기를 표현할 때 사용합니다.


캐러멜 향(Caramel) 캐러멜화 될 때 나는 향으로 태우는 것과는 다르게 표현되어져야 합니다.

그리고 커피 맛을 표현하는 단어를 설명해 봅니다.
단맛(Sweetness)으로서 자당 또는 과당이 녹아 있는 액체에서 느낄 수 있는 맛으로 과일, 초콜릿 냄새와 연관됩니다.
산미(Acidity) 오렌지 등 과일에서 느껴지는 신맛을 가진 커피를 표현하는 것으로 날카로우며 상쾌한 커피로 적절한 산미를 가진 커피가 좋은 커피로 평가 됩니다.
신맛(Sourness) 식초 또는 그 성분인 초산과 흡사한 날카롭고 혀를 자극하는 듯한 커피를 말하고 발효된 커피를 표현할 때도 사용하고 산미와 혼동해서는 안 됩니다.
쓴맛(Bitterness) 카페인 특정 알카로이드가 녹아 있는 물에서 나는 맛입니다. 로스팅의 정도에 따라 결정됩니다.
짠맛(Saltiness) 소금기가 느껴지는 커피를 말합니다.

마지막으로 커피가 입에서 느껴지는 느낌으로서 밀도/바디 라고 부릅니다.
커피의 물리적인 성질을 설명할 때 사용 되는 것으로 밀도가 높고 바디가 있는 커피란 입을 가득 채우는 듯한 맛과 풍부하면서도 상쾌한 커피를 말합니다. 바디가 약하다고 하면 반대로 좋지 않은 커피 입니다.
수렴성(Astringency)으로서 커피를 마시고 난 후 입이 마르는 듯한 느낌을 말합니다. 수렴성이 강한 커피는 품질이 낮은 커피로 간주 됩니다. (다음호에 계속) (제공: 지상기 교수) ▨